본문 바로가기
식사를합시다/삼시세끼 맛집투어

맛있어서 자주 들리는 전주 콩나물 국밥 :: 마산 내서점

by 여행블로거 일성 2020. 5. 17.
728x90
반응형

24시전주명품콩나물국밥 중리점 전주 콩나물국밥

오늘 소개할 곳은 전주 콩나물국밥 마산 중리점이다. 나는 돼지국밥,순대국밥 다 가리지 않는 편인데 누가 국밥먹으러 가자고하면 이곳 콩나물국밥부터 생각이 난다. : ) 그정도로 나한테는 맛있다는 소리~~ 우리 집에서 차타고 와야하지만 내 기준에선 맛집이라 자주 찾아오게 된다. 이날도 부모님과 같이 나가던길에 들려서 먹게됨! 아마 재난지원금 대상 확인하러가던 길이었나.. 

24시전주명품콩나물국밥 중리점
전화번호 : 055-232-0777
위치 :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내서읍 중리2길 5
주차공간 X

위치는 중리사람이라면 다 아는 청아병원 뒷편이다. 바로 뒤쪽이라 찾기도 쉽다. !

아침도 아닌게 점심도 아니고 어중간한 시간이라 그런지 우리가 첫 손님이었다. 9테이블정도 있고 아쉽게도 주차장은 없다. 항상 올때마다 주차할 곳이 없어서 대략난감..쓰

모든 메뉴 포장가능! 그치만 한번도 포장해간적은 없다. 항상 와서 먹고 가곤했다. 콩나물국밥 양이 생각보다 작기때문에 항상 +돈가스까지 시킨다. 7,500원! 부모님은 항상 파개장국밥을 드신다. 콩나물국밥이 딱 내 스타일!

기본 밑반찬. 젓갈과 멸치 그리고 날계란까지! 삶은계란이 아니다. 뜨거운 국밥에 바로 넣어서 휘적휘적~ 처음왔을때 삶은 계란인줄 알고 뒤늦게 국밥에 투하해서 아쉬웠던 기억이 아직도.. ㅎㅎ

깍두기는 먹을만큼만 덜어서! 지금 생각해보면 완전 아삭아삭한 깍두기가 아니라 조금은 무른 익은 깍두기라 국밥에 더 잘 어울리는듯하다.

콩나물국밥

내가 주문한 콩나물국밥쓰~ 요렇게 계란 올려두고 익혀서 먹으면되는데 나는 그냥 바로 휘적휘적 ~ 귀찮아~~ 4,500원으로 저렴한대신 조금 양이 작다! 

얼큰파개장국밥

부모님의 파개장국밥. 우린 항상 갈때마다 이렇게 시키는듯! 부모님은 파개장국밥이 더 맞으신가보다. 메뉴 이름대로 얼큰하긴한데 나는 콩나물국밥이 제일 맛있다 : )

돈가스

3천원짜리 미니돈까스! 처음엔 에이 국밥에 무슨 돈가스냐 했는데 콩나물국밥먹을땐 항상 돈까스를 시킨다. 어딘가 모르게 잘 어울린다 이말씀~ 오랜만에 내가 자주가는 밥집을 포스팅하니까 뭔가 기분이 좋다. 처음갔을땐 국밥 3,900원인가 했던거같은데 이젠 그만 올랐으면 좋겠다 ㅠㅠ  

자주가는 맛집 리스트~ 

 

함안 산인 :: 유가네 뽕잎 칼국수

오늘 포스팅은 일주일?! 전에 다녀온 유가네 뽕잎 칼국수 함안 산인점이다. 가족들끼리 할아버지 산소를 가기로 해서 다같이 모여서 가던중 점심을 먹고가자 싶어 전에 와본적 있는 칼국수 집으

1sung.tistory.com

 

 

금옥정 돌솥밥 :: 맛있는 수수부꾸미 창원 합성동 한정식

오늘 소개할 곳은 조금은 어떨결에 들어온 금옥정! 부모님과 오랜만에 스시나 먹으려고온 합성동인데 자주가던 스시집이 휴무라 난감해하던 중 바로 옆에 금옥정이 있는걸 보곤 맛있겠다싶어 �

1sung.tistory.com

 

새로생긴 아라가야 칠원점 :: 석쇠불고기, 갈비찜, 냉면 맛집 오픈!

오늘 소개할 <맛집>은 아라가야 칠원점이다. 아직은 가오픈 기간이고 5월 3일에 정식 오픈을 한다는 : ) 그래도 동네 사람들은 다들 식사하고 갈 정도로 벌써부터 인기가 있다. 지인 덕분에 가오��

1sung.tistory.com

 

 

창원 중리 백제 삼계탕 : 몸 보신에 제격

오늘은 뒤늦게 올리는 비오는 날의 삼계탕 후기. 일주일전 쯤이었나 부모님과 함께 병원을 가던중 아침 겸 점심으로 삼계탕 먹자는 말에 뒤도 안돌아보고 온 마산 중리의 백제 삼계탕! 항상 여��

1sung.tistory.com

 

 

따뜻한 한끼 <목민정> 창원 맛집 즐기기

오늘은 며칠전 창원에 할배 의료용품을 사러갔다가 주변에 유명한 밥집이 있다고해서 들렀다. 코로나로 난리인 와중에도 식당엔 자리가 없을정도니.. 코로나 사태전에는 무조건 줄을 서야하는

1sung.tistory.com

 

 

창원 팔용동 임진각식당 - 소국밥, 석쇠불고기 밥이 술술 넘어가~

오늘은 부모님과 함께 볼일을 보러 창원까지 나왔다가 '석쇠불고기 유명한 곳 있는데 갈래?'라는 어무이의 말에 차를 돌려 석쇠불고기를 먹으러 왔다. 바로 창원 팔용동에 위치한 석쇠불고기 전

1sung.tistory.com

 

728x90
반응형

댓글17